한때 왕실 소유였던 곳, 과연 명당은 명당이구나

이곳은 원래 명당으로 유명했다. 세종대왕이 아끼던 왕자 영응대군의 집을 이곳에 지어주었고, 세종 당신도 이곳에서 승하하셨다. 성종의 형인 월산대군도 이곳에 살았다. 이곳은 위치상 궁밖의 왕실 가족이 살기에 최적지였으며 이후에도 왕자, 공주등이 두루 살았던 곳이다.조선말 고종은 이곳에 순종의 결혼식을 하기 위…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