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웰니스관광 협력지구’로 경상북도 지정

코로나19 이후 치유와 휴식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는 가운데, 2022년도 ‘웰니스관광 협력지구(클러스터)’로 경상북도(영주, 영양, 영덕, 봉화, 울진)가 새롭게 지정됐다. 문화체육관광부가 2021년도 ‘웰니스관광 예비 협력지구’로 선정된 경상북도의 사업 추진 실적 등을 평가해 확정한 것이다. 이에 경상북도는 ‘국립산림치…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