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람스와 클라라가 못 이룬 사랑, 내 손으로 이어주련다

인터메조 Op.118 No.2는 독일의 작곡가 요하네스 브람스(1833-1897)가 환갑이 넘은 1893년에 작곡한 피아노 소품이다. 드라마 <밀회>, 영화 <색,계> 등에서 배경음악으로 사용될 정도로 대중적인 곡이지만, 드라마나 영화를 잘 보지 않다 보니 내가 이 곡의 매력을 제대로 인지한 것은 꽤 늦은 2020년이었다.당…

기사 더보기